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19.9℃
  • 구름조금강릉 23.1℃
  • 흐림서울 20.8℃
  • 흐림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2.3℃
  • 흐림광주 23.8℃
  • 흐림부산 23.0℃
  • 흐림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6.2℃
  • 흐림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19.8℃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경찰

한국문화원연합회,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 어르신의 행복나눔 문화예술 공연

문화예술 활동 참여의 즐거움 전파

URL복사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5월 30일 -- 어르신들의 주체적인 문화예술 활동 참여를 독려하고 동 세대 간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는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사업이 4월부터 11월까지 전국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원연합회(회장 김태웅)가 주관하는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은 일반적인 찾아가는 문화공연 사업과 달리, 예술적 재능을 보유한 60세 이상의 어르신들이 공연자가 되어 같은 세대의 관객들이 밀집된 전국의 공원, 전통시장 등과 같은 야외무대로 직접 찾아간다는 것이 주목할 만하다.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은 사업 첫해인 2017년 8개 수행단체 지원을 시작으로 3년 차인 올해에는 30개 수행단체로 지원 확대하였으며 또한 인천 백령도, 제주특별자치도 등 도서지역까지 공연 무대를 넓혀 문화 소외계층의 어르신 관객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한국문화원연합회는 예술적 재능을 쌓아올린 어르신들에게는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 같은 연령대의 공연자의 공연을 관람하는 어르신들에게는 주체적인 문화 활동에 대한 동기를 부여할 것이다.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능동적인 문화예술 분야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은 2019 어르신문화프로그램 ‘문화로 청춘’의 4개 세부 단위사업 중 하나로 △어르신 문화예술교육 지원 △어르신 문화예술동아리 지원 △어르신&협력프로젝트 사업과 더불어 고령시대 어르신의 문화 향유 증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올해는 전국의 어르신 8000여명이 311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 동 단위사업에 선정된 대전 서구문화원의 ‘내 나이가 어때서 흥겨운 100세 마당’ 공연이 4월 15일, 22일, 29일, 5월 13일, 20일 대전 중앙철도시장에서 열렸다. 판소리, 전통무용, 사물놀이, 민요 등 관객 어르신들과 함께 즐기는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졌다. 

 

 

‘찾아가는 문화로 청춘’의 상세한 공연 일정 및 어르신 문화 프로그램 ‘문화로 청춘’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 누리집 및 공식 블로그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국문화원연합회 개요 

한국문화원연합회는 231개 지방문화원의 다양하고 특색 있는 창조적 지역문화 활동을 통해 세계화·지방화(Glocalization) 시대 지역문화를 통한 한국문화의 위상을 세계 속에 널리 알리고 전승하는 데 목적을 둔 단체다.

웹사이트: http://www.kccf.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관련기사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합천 농업의 새로운 도전과 변화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합천 농업ㆍ농촌의 위상제고와 새로운 도전 농업은 인간의 삶을 유지하게 하는 생명산업으로 고대부터 국가의 유지에도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다양한 분야에서 수많은 변화를 거쳐오면서도 농업의 중요성은 여전하다. 식량안보차원에서 국가의 더욱 중요한 기반산업이 됐다. 최근 기후변화, 감염병 확산 등의 영향으로 사회문제가 점점 더 복잡해지면서 본질적 해결방안 중 하나로 농업분야가 다시 주목받고 있다. 과거 ‘할 일 없으면 농사짓는다’는 말을 했는데, 지금은 매력적인 사업으로 농업을 바라보는 인식이 점차로 변화하고 있다. 이러한 인식의 변화로 농업을 바라보는 시선은 달라졌다고는 하지만 여전히 농업·농촌이 안고 있는 고질적 문제를 고스란히 남아 농업환경은 그리 순탄치는 않은 것이 현실이다. 열악한 환경에서도 자연과 사람 중심의 친환경농업 이념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장기화와 고령화, 인구감소라는 난제를 헤치며 △친환경농업 실천 △소비자 중심 소득작목 개발로 신소득원 발굴 △농촌인력 부족 해소 △농가소득 증대 등의 노력을 통해 한껏 경쟁력을 키워나가고 있는 합천군의 농업현실을 조명해본다. 자연과 사람 중심의 청정농업 실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