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6℃
  • 구름조금강릉 32.9℃
  • 흐림서울 30.0℃
  • 구름많음대전 31.8℃
  • 맑음대구 32.6℃
  • 구름조금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조금부산 29.9℃
  • 구름많음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30.2℃
  • 흐림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8.3℃
  • 구름조금금산 27.1℃
  • 구름조금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0.8℃
  • 구름조금거제 29.2℃
기상청 제공

교육

대구교육청,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 대구가톨릭대학교에 새 둥지를 튼다.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 고용과 장애인식개선을 위한 협약 체결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대구시교육청은 8월 4일 오후 2시 20분 대구가톨릭대학교(총장 우동기) 대회의실에서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고용과 장애인식개선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단원 7명, 지도자 1명-퇴임 특수교사 등 총 8명)


이날 양 기관은‘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안정적 고용과 운영, 장애인식개선 공연 수요처 확보 및 매칭, 장애인식개선 공연 활성화 및 운영 행정지원, 그 외 특수교육과 대학의 상호 발전방안에 관한 행정적 교류에 대해 협업하기로 약속했다.


학교기업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은 중증 지체장애학생들의 예술분야 진로를 개척하고 취업을 돕기 위해 대구시교육청이 지원하고 키워왔으며, 대구 특수교육의 상징이자 자랑이 되었다. 2009년 대구성보학교 재학생과 졸업생으로 구성된 중증장애청소년 연주단으로 창단하여 현재까지 소년원, 병원, 학교 대상 재능기부와 600여회의 전국 초대공연, 미국·일본·영국 순회공연과 수많은 방송 및 언론보도 등 음악을 통해 사랑과 희망을 전하였다.


중증 지체장애를 딛고 ‘할 수 없음’을 ‘할 수 있음’으로 보여준 단원들은 하모니카 연주를 매개체로 대중과 소통하며, 장애인식개선 메신저로서의 역할을 든든히 해왔다.


2018년 전국최초 특수학교 예술분야 학교기업으로 개소 후 도약기를 마련하고, 2019년에는 연간 250여회에 이르는 초청공연으로 전성기를 누렸다. 또한, 2021년 1월 『2021 희망나눔 신년 음악회』를 유튜브 온택트 공연으로 개최하여 전문 예술인들과의 수준 높은 무대공연을 통해 감동을 전하였다.


앞으로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은 대구가톨릭대학교와의 근로계약 체결 과정을 거쳐 직원으로 고용되며, 대구시교육청의 행정적 협업과 대학 내 관련 학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더욱 다양한 공연활동을 펼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예술분야로의 진로를 꿈꾸는 후배 장애학생들에게는 “나도 할 수 있다.” 라는 동기와 희망을 심어주게 되었다.


강은희 교육감은 “맑은소리하모니카앙상블의 고용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도 장애인식 개선과 장애공감문화 조성에 더욱 이바지하는 연주단이 되기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경제

더보기
엄태준 이천시장, 경강선GTX 특수성과 차별성 청와대 호소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엄태준 이천시장이 청와대에 경강선GTX가 현실화될 수 있도록 강력 건의했다. 엄태준 시장은 경강선GTX 수서역접속부 공사 관련해서 광주-이천-여주-원주 4개시 단체장이 청와대 이신남 자치발전비서관을 만난 자리에서 경강선GTX의 특수성과 차별성에 대해서 설명하고 현실화 될 수 있도록 호소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기회가 있을 때마다 국회, 청와대 가리지 않고 경강선GTX의 특수성과 차별성을 알리고 호소하고 있다. 무엇보다 경강선GTX는 막대한 예산이 투여되고 부동산 문제까지 야기되는 새로운 노선을 만들자는 것이 아니라, 기존선을 계량하여 “저예산·고효율·다효과”를 가져온다는 점에서 기존GTX 논의와는 질적으로 다르다는 점도 이해를 시키기 위해 노력했다. 더불어 일부에서 우려하는 KTX 등 고속철도가 개통되었을 때 나타난 일명 “서울빨대효과”에 대해서도 GTX는 쇼핑 등 일시적 활용이 아니라 출퇴근 등 상시적 활용을 위한 철도인프라로 지역정착효과가 크게 나타나는 점도 부각했다. 또 엄태준 이천시장은 경강선GTX는 광주-이천-여주를 지나 원주까지 서울진입이 30~40분대로 신속하게 이뤄지게 되면, 수도권 내 중첩규제

사회

더보기
농촌진흥청, 파키스탄에서 한국형(K)-농업 확산 본격화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농촌진흥청은 8월 4일 파키스탄의 수도 이슬라마바드에 있는 파키스탄 농업연구청(PARC)에서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코피아) 파키스탄 센터 개소식을 개최하고, 코피아 협력사업 출범을 공식화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주 파키스탄 서상표 한국대사를 비롯해 파키스탄 사이드 파카르 이맘 식량안보연구부 장관, 무하마드 아짐 칸 농업연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양국 관계자들은 파키스탄 정부의 농업기술 발전을 통한 농업 생산성 향상 및 경제발전에 대한 기대감을 확인했다. 농촌진흥청은 파키스탄 농업연구청과 2020년 8월에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그 해 9월 국제적인 농업 전문가인 조경래 박사를 초대 소장으로 파견해 코피아 파키스탄 센터 개소를 추진했다. 현재 코피아 파키스탄 센터는 소규모 농가의 소득증대와 농업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씨감자 생산성 향상 기술 개발 △고추 생산성 향상 및 수확 후 관리 기술 개발 △조사료 생산성 향상 기술 개발 사업 등 협력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 농촌진흥청과 파키스탄 총리실은 코피아 파키스탄 센터 개소 및 협력사업 출범과 관련, 임란 아마드 칸 니아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