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2 (목)

  • 맑음동두천 34.4℃
  • 구름많음강릉 31.4℃
  • 맑음서울 35.7℃
  • 구름많음대전 33.1℃
  • 구름많음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28.7℃
  • 구름많음광주 31.4℃
  • 구름많음부산 30.5℃
  • 구름많음고창 34.1℃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33.9℃
  • 구름많음보은 31.5℃
  • 구름많음금산 31.8℃
  • 구름많음강진군 31.7℃
  • 구름많음경주시 29.4℃
  • 흐림거제 28.9℃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복날 몸보신도 특급으로!” 배달특급, 21일 중복 매출 150% 신장

배달특급 삼복 중 중복(21일) 매출 전주 동 요일 기간 대비 150% 성장 기록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중복이었던 지난 7월 21일 수요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전주 동 요일 대비 150%의 매출 신장을 기록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가장 더운 여름 절기 삼복 중 중복이었던 21일 소비자들의 주문이 급증하면서 전주 동 요일인 14일 수요일에 비해 거래가 150% 늘어 약 3억9,000만 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가맹점 별 주문을 살펴보면 주문 건수 상위 10개 업체 중 6개가 치킨 판매점이었고 삼계탕 판매점 등이 뒤를 이었다. 복날 닭을 먹으며 몸보신을 하는 전통에 따라 많은 주문이 형성된 것으로 분석된다.


이와 함께 경기도주식회사도 오는 8월 10일까지 소비자들을 위한 ‘배달특급 3福을 잡아라!’ 할인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소비자들의 여름철 몸보신과 소상공인 상생을 꾀하고 있다.


현재 총 22개 경기도 지자체에서 서비스 되고 있는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은 지난해 12월 첫 서비스를 시작해 지역 확대와 더불어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21일에는 온라인 정보 분석 전문기관인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가 지난 3월부터 6월까지 배달앱 6개 사를 분석한 결과 1위 배달의 민족 관심도가 7.41%나 하락했다며 이를 배달특급 및 타 배달앱의 약진한 것에 기인했다고 분석하기도 했다. 더불어 배달특급이 4위에 랭크됐지만, 경기도 일부 지역에서만 서비스되고 있는 점을 감안하면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여파가 이어지면서 덩달아 유난히 더운 올해 여름, 배달특급을 통해 소비자에게는 큰 혜택과 소상공인의 판매 증진을 동시에 잡겠다”며 모두를 위한 ‘착한 소비’에 동참해줄 것을 부탁하기도 했다.


한편, 배달특급은 지난 20일 동두천시로 서비스를 확대한 가운데 오는 29일에는 군포시 서비스 시작이 예정되어 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제주특별자치도의회 4ㆍ3 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과 김창식 의원, 양동규 작가 사진전‘터’참석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의회 4·3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과 김창식 의원은 7월 22일 포지션민제주(제주시 삼도2동 소재)에서 열린 양동규 작가 사진전 ‘터’에 참석하여 그의 첫 제주 전시를 축하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양동규 작가는 1978년 제주에서 태어나 제주의 다양한 사회적 이슈를 통해 변화하는 제주의 본질을 직시하고 이를 시각화하는데 매진하고 있다. 주요 작품으로는 강정해군기지 문제를 다룬 다큐멘터리 섬의 하루, 잼다큐 강정 등을 연출, 제작한 바 있으며, 2019년 양동규 기획초대전‘섬, 썸’, 4·3미술제‘경야’, 4·3기억투쟁예술 타임라인전, 2017년 키워드 한국미술 2017: 광장예술-횃불에서 촛불로, 2015년 강정 기록전‘적, 저 바다를 보아라’ 등 전시를 기획하고 참여했다. 4·3특별위원회 강철남 위원장(더불어 민주당, 연동을)은 양동규 작가를 “사진과 영상을 통해 제주의 역사와 문화를 말하고 제주의 가치를 발굴하는 젊은 예술인”으로 소개하면서, “4ㆍ3의 전국화, 세계화, 그리고 미래 세대 전승이라는 과제에 대해 양 작가와 같은 젊은 예술인들의 작품 활동은 새로운 기회와 가능성을 보여준다”고 말

경제

더보기
경북도, 소상공인 유통채널 입점을 위한 '구매상담회'개최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경상북도와 경상북도경제진흥원은 포항공대 포스코국제관에서 도내 소상공인의 대형 온라인 유통채널 입점을 돕기 위해 ‘유통채널 동부권역 입점 구매상담회’를 22일 개최했다. 이번 입점 구매상담회는 자력으로 국내 판로개척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대기업 유통채널 구매담당자와 1:1 상담을 매칭해 판로 확대 기회를 제공하는 데 목적을 뒀다. 상담회에서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온라인종합 몰 등 대형 유통채널 10개사 전문 MD가 참가해 도내 동부권역 소재 소상공인 34명과 1:1 구매 상담을 벌였다. 주 상담 품목으로 명이나물절임, 커피 등이 소개 됐다. 이날 상담에 참여한 소상공인 대표는“유명 유통대기업 구매담당자들을 한자리에 만나 상담 후 입점성사까지 가능하다는 점에서 큰 도움이 됐다”며, “특히 1:1 상담을 통해 마케팅과 입점전략도 들을 수 있어서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경북도는 22일 동부권역을 시작으로 북부권역(안동), 서부권역(구미) 까지 입점 구매상담회를 순차적으로 개최하여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유통채널 진출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 할 계획이다. 배성길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소상공인들이

사회

더보기
정읍시, 미래지향적 인프라 구축으로 희망찬 미래 준비!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민선 7기 후반기를 맞고 있는 정읍시가 시대 흐름에 맞는 SOC 인프라 구축과 시민이 행복하고 안전한 도시조성으로 정읍 대도약의 시대를 준비하고 있다. 원도심과 노후 주거지를 재활성화해 도시의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최근 변화하는 관광의 흐름에 주목하고, 기존의 볼거리 위주의 경유형 관광지에서 사계절 체류 가능한 관광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하며 희망찬 정읍의 백년대계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산내면 매죽리 일대 구절초 테마공원에 체류 가능한 인프라를 조성해 관광객들을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현장 중심의 안전관리, 편리한 교통망 구축, 노후화된 상하수도관 교체, 첨단기술을 접목한 수돗물 공급 등 시민들의 삶의 질과 직결되는 사람 중심의 인프라 구축으로 편리하고 안전한 도시를 조성해 시민 모두가 ‘더불어 행복한 더 좋은 정읍’을 만든다는 구상이다. 시는 활력을 잃어버린 원도심과 노후 주거지를 재활성화해 도시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7년부터 도시재생사업을 추진 중이다. 정읍시 원도심 일원인 중앙로, 터미널·역세권, 초산동 3개 활성화 지역에 2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