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13.5℃
  • 구름조금강릉 15.0℃
  • 맑음서울 13.6℃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3.5℃
  • 구름조금부산 17.5℃
  • 구름조금고창 14.0℃
  • 흐림제주 15.4℃
  • 맑음강화 12.2℃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2.5℃
  • 흐림강진군 13.8℃
  • 맑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15.5℃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울산시 동구청, 씨름단숙소 청소년시설로 활용 추진

학교 밖 청소년·학대 피해아동 등 체계적 지원 가능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시 동구청이 옛 동구청 돌고래씨름단 숙소를 청소년 시설로 활용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씨름단 숙소는 동구 방어동에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1,005㎡ 규모로 지난 2005년 조성됐다.


동구청 돌고래씨름단은 지난 2000년 창단되어 21년간 활동하다가 올해 1월부터 소속을 옮겨 울주군 해뜨미 씨름단으로 활동중이다. 현재는 울주군 씨름단(전 동구청 씨름단) 선수들이 숙소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는데, 울주군이 현재 건립중인 씨름단 숙소가 완공되어 그 쪽으로 옮겨가면 동구청은 청소년 시설로 리모델링에 착수할 계획이다.


동구청은 내부 검토를 거친 결과 1층은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2층은 청소년쉼터로 사용하기로 했다.


현재 동구지역에는 학교밖 청소년 지원센터가 남목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같은 공간을 사용하고 있는데, 씨름단 숙소를 청소년시설로 활용하게 되면 학교 밖 청소년들의 학습 및 진로탐색을 위한 전용공간을 갖추게 되어 청소년 지원 사업을 다양하게 추진할 수 있다.

또, 2층에는 방 7개가 있고 숙식이 가능한 구조여서 학대피해 아동 및 가출 청소년을 위한 청소년 쉼터로도 사용할 수 있다.


그동안 동구지역에는 학교밖 청소년을 위한 전용 공간이 부족하고 학대피해 아동 및 가출 청소년을 위한 공간이 전혀 없어 타 지역 시설을 활용해야 해서 청소년 지원사업에 아쉬움이 많았다.


동구청은 씨름단 숙소 리모델링에 필요한 사업비를 국시비 보조금으로 확보해 지역 재정부담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동구청 관계자는 "방어동의 씨름단 숙소를 리모델링해 청소년의 상담과 회복, 자립 등을 돕는 청소년 시설로 활용할 계획"이라며 "상대적으로 열악한 동구 방어권역의 청소년 지원 인프라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익산시의회 유재구 의장, ‘지방의정봉사상’수상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익산시의회 유재구 의장이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에서 수여하는 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방의정봉사상은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지방의정 발전과 주민화합을 위해 헌신적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바가 지대한 지방의회 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10월 19일 열린 제239차 전국시군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 시·도대표회의에서 유재구 의장은 제8대 익산시의회 후반기 의장으로 재직하면서 탁월한 지도력으로 익산시 현안 사업들을 세밀히 점검하고 지역 현안 사안의 해결책을 제시함으로써 균형적인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공헌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동산동, 영등1동이 지역구인 유재구 의장은 재선 의원으로 평소 소통의 달인으로 시민은 물론 동료의원들 사이에서도 신망이 두텁고, 시민들의 민원을 적극적으로 해결하는 활동을 펼쳐 지역 주민들로부터 민원해결사로 통한다. 유 의장은 초선 시절부터 날카로운 시정 질문과 합리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하며, 주민편익 증진을 위한 각종 시책 제시로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의정활동에 매진했다. 특히, ‘소상공인 지원 조례’와 같은 민생 관련 각종 조례 제

경제

더보기
전기차 모터 핵심소재 기업, 대구형 리쇼어링 2호기업으로 유치!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대구시는 10월 21일 엑스코 서관 306호실에서 정해용 경제부시장,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성림첨단산업㈜(대표 공군승)과 국내복귀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대구시는 지난해 6월 KOTRA, 대구상공회의소와 협력해 전국 최초로 ‘국내복귀기업 지원정책 홍보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해외 진출기업의 국내복귀를 위해 노력해온 결과로, 지난 8월 제1호 국내복귀기업인 고려전선㈜에 이어 전기차 모터 핵심소재인 희토류 영구자석 생산을 생산하는 성림첨단산업㈜을 제2호로 유치했다. 1994년 설립 이후 2012년 대구스타기업,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100으로 선정되는 등 그간 희토류 영구자석 제조기술력을 인정받아온 성림첨단산업(주)는 2022년 양산으로 목표로 대구 테크노폴리스에 총 380억원을 투자해 전기자동차 구동모터의 성능을 향상시키는 고내열성 영구자석 제조공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희토류 영구자석은 가전제품, 전기자동차 모터, 군사용 장비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에 사용되는 핵심전략자원으로 중국이 전세계 공급량의 90% 이상을 공급하고 있다. 성림첨단산업㈜ 역시 원재료의 대부분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