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3℃
  • 흐림강릉 27.6℃
  • 흐림서울 20.7℃
  • 대전 22.2℃
  • 흐림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4.7℃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21.6℃
  • 흐림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1.8℃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3.7℃
  • 흐림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6.3℃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도의회, 새로운 지방정부 모델 찾는다.

제16회 제주포럼 의회세션 개최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맞아 제주특별자치도의회가 정치적 갈등을 완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새로운 지방정부 모델 탐색에 나선다.


2021년 6월24일부터 열리는 제16회 제주포럼 의회세션에서“지속가능하고 포용적인 지역공동체 건설: 정치적 갈등 완화를 위한 새로운 지방정부 모델 연구”를 주제로,


미국과 일본 등 국내외 의회 전문가들을 초청하여『제주형 지방정부 기관구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들을 예정이다.


6월24일 17시 10분부터 18시 30분까지 80분 동안 진행될 본 토론회에서는 김용범 제주도의회 운영위원장이 좌장을 맡고,


대통령소속 제주-세종 자치분권균형발전특별위원회 안영훈특별위원과 중앙대학교 공공인재학부 홍준현교수가 「지방자치단체 기관구성 다양화 필요성과 발전 방향」을 주제로, 제주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강주영교수가 「제주형 기관통합형 추진을 위한 제도적 방안」을 주제로 각각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특별강연으로 미국 메릴랜드 주의원인 마크 창(Mark S. CHANG)과 일본 요코하마시 시티넷 연구소장인 오노자키 노부유키가 각각 미국과 일본의 지방정부 구성에 관한 내용을 소개를 할 예정이다.


한편 지정 토론자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정민구 부의장, 지방의회발전연구원 김상미 원장, 서울특별시의회 김정태 운영위원장이 나서 새로운 지방정부 모델에 대한 열띤 논의를 벌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제주포럼에 의회세션을 마련한 좌남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장은“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맞아 제주를 비롯하여 모든 자치단체가 한결같이‘기관대립형’을 채택하여 운영하고 있는 현실과 그에 따른 한계 및 대안을 짚어보기 위해 이러한 논의의 장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도민과의 소통과 공감대 속에서 제주의 특색에 맞고 도민의 요구에 보다 부응하는 입법 및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제도적 틀을 연구하는데 의회가 나서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엄태준 이천시장, 스마트반도체도시연합 첫 제안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엄태준 이천시장이 첫 제안을 한 스마트반도체벨트도시연합이 뜬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본사와 공장을 비롯한 IT관련 산업단지가 있는 경기도 7개 지방자치단체가 MOU(정책업무협약)을 맺고 “스마트반도체벨트도시연합”을 발진시킬 예정이다. “스마트반도체벨트도시연합”은 수원·용인·성남·화성·평택·안성·이천시가 참여를 결정함에 따라 오는 24일 오후1시에 용인시청에서 7개 지자체 단체장이 함께 모여 협약서에 서명하게 된다. 이 도시연합이 출범하게 된 취지는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최우선과제인 국민안전이 무사하게 극복되고 있지만 불가피하게 서민경제가 침체되고 있는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기 위한 지혜를 모으겠다는 단체장들의 의지가 결집되어 시작되었다. 또 4차 산업혁명을 향해 나아가야 하는 것은 분명하지만, 그 과정에서 장밋빛만 있는 것이 아니라, 기술혁신으로 인한 일자리 감소 등 4차 산업혁명의 그늘이 깊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현장에서 부작용을 최소화하겠다는 고민 또한 담겨있다. 나아가 반도체 산업이 대한민국의 글로벌 경쟁력을 뒷받침한다는 점에서 관련 산업정책이 지역과

사회

더보기
경남도,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토론회 개최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경남도는 6월 18일 오전 서부청사 중강당회의실에서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방안 마련을 위해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도 농정국과 농업기술원이 함께 협력하여 기후변화로 인하여 매년 반복되고 늘어나고 있는 봄철 저온과 늦서리 피해, 여름철 호우 및 태풍피해와 우박피해 등 농작물에 대한 자연재해를 사전에 대응하고 기후변화 대응 새로운 소득작물 육성 방안을 모색해 경남 과수산업이 새롭게 변모할 계기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이 좌장을 맡고 정재민 농업기술원장, 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 김일수 부위원장, 조현홍 친환경농업과장, 황연현 원예연구과장, 정은호 사과이용연구소소장 등이 발표 및 토론자로 참여한다. 토론회는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 제언, 사과 등 과수 자연재해 원인 및 대응 방안 발표, 기후변화 대응 신소득작물 육성·발전 방안 발표를 한 후, 종합토론, 질의응답의 순서로 진행됐다. 먼저, 농정국에서는 조현홍 친환경농업과장이 농업인 소득의 안정성 보장을 위해서는 기후변화로 발생하는 자연재해 극복방안과 신소득작물에 대한 체계적인 육성 필요성을 제안하였다. 농업기술원에서는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