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흐림동두천 18.6℃
  • 흐림강릉 23.8℃
  • 서울 19.1℃
  • 대전 20.2℃
  • 흐림대구 19.5℃
  • 흐림울산 18.8℃
  • 광주 19.9℃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20.1℃
  • 제주 21.1℃
  • 흐림강화 18.9℃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9.6℃
  • 흐림강진군 20.5℃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울산시, ‘제4회 유(U)-스타트업 네트워킹’ 개최

기업 사례 발표, 울산 창업생태계 비전과 전략 토의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시는 6월 18일 오후 2시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창조마루(울산대 5호관)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창업자문단 등 국내 최고의 전문가, 창업 네트워킹 그룹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4회 유(U)-스타트업 네트워킹(창업정책 간담회)’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간담회는 ‘창업도시 울산 자문단’ 발족에 이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성장하고 있는 지역 창업기업(넥스트앤코) 성공 스토리를 공유하고, 고영하 한국엔젤투자협회장으로부터 ‘세계적(글로벌) 창업 경향과 지역(로컬)창업 정책’에 대한 제언을 들은 후, 울산 창업생태계의 비전과 전략에 대한 패널 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참석 대상을 최소화하고,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개최된다.


울산시는 지역 창업유관기관 간 교류를 통해 창업정책방향 의견 수렴을 위해 유관기관과 투자사 등 18개 기관으로 ‘울산 창업네트워킹 그룹’을 지난해 9월 결성하고 첫 회의를 개최한 후 지역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주제로 분기별로 간담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울산시는 앞으로도 분기별 회의를 개최하되, 형식에 얽매이지 않고 참석 대상과 의제를 한정하지 않는 개방형 회의를 통해 창업주체 간 소통과 협업의 장으로 계속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신경제를 이끌어갈 핵심이 바로 창업이다.”며, “참신한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연결되고 스타트업의 성장을 통해 지역경제가 활력을 띄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울산시, “선제적 울산형 뉴딜, 지역경제 위기 극복 선도하다”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형 뉴딜’이 지역경제위기 극복을 선도하고 있다. 울산시는 18일 오전 10시 시청 본관 7층 상황실에서 송철호 시장 주재로 ‘울산형 뉴딜 추진상황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울산형 뉴딜’은 시급한 코로나19 위기 극복뿐만 아니라 코로나 이후 시대 대비와 도약을 위해 마련한 특단의 대응 전략이다. 울산시는 지난해 4월 전국 최초로 ‘울산형 뉴딜종합계획’을 수립한 후 휴먼․스마트․그린 등 3대 분야 30개 세부과제를 모두 24회에 걸쳐 순차적으로 발표했다. 이날 보고회는 울산시 실․국․본부장 등 간부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추진실적과 이행 상황 점검, 해결방안 검토 등을 주요 내용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울산형 뉴딜사업’ 추진 실적 중 가장 대표로 꼽을 수 있는 것은 코로나 이후 대전환에 대비한 산업, 환경 분야 기틀을 다졌다는 것이다. 동시에 정부 정책까지 견인해냈다 데 큰 의미가 있다. 울산이 정부보다 앞서 뉴딜사업을 추진한 결과, 핵심 친환경산업인 ‘부유식 해상풍력발전’과 ‘수소산업’ 등이 한국판 뉴딜에 반영돼 범정부 차원에서 추진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지난 5월 문재인 대통령이 울산에서

사회

더보기
세종시 올해 신규 안전보안관 활동 나선다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가 고질적으로 안전규칙을 무시하는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제4기 안전보안관’ 교육을 진행했다. 시는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30일까지 안전에 관심이 많은 시민들을 대상으로 안전보안관을 공개모집하고 신청자 55명에 대한 필수 교육을 실시했다. 안전보안관 교육은 안전보안관이 되기 위해 수료해야 하는 의무 교육으로 ▲안전정책 방향·안전보안관 운영 ▲안전신문고 사용방법 ▲건설현장 안전신고 활성화 등으로 진행됐다. 시는 7월 중 위촉식을 통해 교육수료자에게 안전보안관증을 전달하고 안전보안관들이 생활 속 안전위험요소를 찾아 신고하는 등 지역사회 안전 개선활동을 주도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고질적 안전무시 7대 관행인 ▲불법주·정차 ▲비상구 폐쇄·물건 적치 ▲과속운전 ▲안전띠 미착용 ▲건설현장 보호구 미착용 ▲등산 시 화기인화 물질 소지 ▲구명조끼 미착용 등 근절에 적극 앞장설 계획이다. 강성기 시민안전실장은 “안전보안관들이 지역사회 안전문화를 조성하는 ‘안전지킴이’로 자긍심을 갖고 활동해주길 기대한다”며 “하반기부터 안전보안관과 함께 안전신고 활동 및 안전캠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