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5 (화)

  • 흐림동두천 19.8℃
  • 흐림강릉 20.6℃
  • 서울 22.0℃
  • 흐림대전 23.1℃
  • 흐림대구 21.9℃
  • 흐림울산 22.0℃
  • 광주 22.2℃
  • 흐림부산 22.1℃
  • 흐림고창 22.0℃
  • 제주 23.7℃
  • 흐림강화 19.6℃
  • 흐림보은 20.9℃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1.9℃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울산시, “풍수해보험으로 여름철 안전하게 보내자”

올해 정부와 지자체 보험료 지원율 70 ~ 87%까지 상향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시가 예기치 못한 태풍이나 집중호우 등 자연재난에 따른 시민들의 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풍수해보험’ 가입을 적극 홍보하고 나섰다.


‘풍수해보험’은 각종 자연재난으로 인한 재산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실질적인 피해복구를 위한 보상금을 지원하는 것으로, 보험료의 일부를 정부나 지자체에서 지원해 주는 정책보험이다.


보장 대상은 주택(동산 포함), 온실(비닐하우스 포함), 상가·공장(소상공인) 등이며, 태풍·홍수·호우·강풍·풍랑·해일·대설·지진 등 8개 유형의 자연재난 피해 발생 시 주택 기준으로 최대 피해 금액의 90%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특히, 2021년에는 풍수해보험 정부(중앙+지자체) 지원 비율이 보험료의 70~87%까지로 상향돼, 개인이 부담해야 할 보험료가 2020년보다 13~30% 까지 낮아졌다.


예를 들어 80㎡의 주택을 소유한 시민의 연간 풍수해보험료 5만 3,200원 중 개인 부담금은 2020년에는 2만 5,300원이었으나 2021년에는 1만 6,000원으로 9,300원이 줄었다.


보험가입에 따른 최대 보상금은 주택(80㎡)의 경우 7,200만 원이며, 상가는 최대 1억 원, 공장은 최대 1억 5000만 원이다.


저소득층과 재해취약지역 내 주택 등에 대해서는 ‘제3자 기부제도’를 활용, 민간 기부자와 지자체(구군)가 공동 계약자가 되어 단체보험으로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2020년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들을 위해 동구교회 등에서 기부를 통해 풍수해보험에 가입한 사례(4,900건)도 있었다.


풍수해보험 가입희망자는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나 해당 보험사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보험, 케이비(KB)손해보험, 디비(DB)손해보험,엔에이치(NH)농협손해보험)로 문의하면 된다.


보험에 가입하면 풍수해로 인한 피해 발생 시 미가입자가 지원받는 재난지원금보다 보상 규모가 크기 때문에 신속한 피해 복구에 큰 도움이 된다.


손연석 시민안전실장은 “풍수해 보험은 피해가 발생하기 전에 가입해야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침수 우려지역에 거주하시는 시민들께서는 장마 전에 보험을 가입해 주시기를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영호남 시·도지사, 지방분권·지역균형발전 공동 대응한다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영·호남 시·도지사들이 한목소리로 지방분권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공동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지방소멸위기 극복 방안으로 추진되는 권역별 메가시티 구상이 국가균형발전의 의제로 추진될 수 있도록 관련 법률 제정 등에 보조를 맞추기로 했다. 또한 오피니언 리더인 각 시·도지사들이 청년단체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청년정책 발굴은 물론 시책반영 등을 논의하는 자리를 만드는 등 민생 현안을 공유하고 실효성을 높여나가기로 했다. 14일 경북도청 화백당에서는 송하진 지사를 포함한 영호남 8개 시·도지사(부산, 대구, 광주, 울산, 전북, 전남, 경북, 경남)가 참석한 가운데 ‘제16회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의장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개최됐다. 이날 회의는 동서화합 목적으로 설립되어 운영하고 있는 (재)동서화합협력재단 운영현황 보고와 지방분권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10대 분야 공동대응 성명서 채택, 차기 협의회 의장 선출, 8개 시도 청년단체와 인구소멸·청년정책 등을 주제로 간담회가 진행됐다. 영호남 8개 시·도지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지방의 창의와 혁신을 극대화하고 현장 중심의 주민밀착 행정서비스를 확대하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