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1 (금)

  • 흐림동두천 23.8℃
  • 구름조금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8.2℃
  • 흐림대구 23.6℃
  • 울산 20.6℃
  • 구름조금광주 29.1℃
  • 부산 20.8℃
  • 구름조금고창 27.6℃
  • 흐림제주 23.1℃
  • 구름많음강화 21.0℃
  • 구름많음보은 25.0℃
  • 구름조금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울산시, ‘2050 탄소중립’ 본격 추진 나선다”

울산형 분산에너지 테이터 플랫폼 구축사업 시행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시가 ‘2050 탄소중립’목표 달성을 위해 ‘분산에너지 데이터 플랫폼 구축사업’에 나선다.


올해 산업자원부가 주관한 ‘2021년 지역에너지신사업’공모에 선정된 사업으로 올해부터 오는 2023년까지 연차별 3단계 사업으로 추진된다.


이 사업은 에너지다소비 업체 컨설팅 및 분산에너지 현황과 잠재량 조사를 통한 분산자원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해 에너지신산업을 활성화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울산시에 잠재된 전력수요관리(DR), 에너지저장장치(ESS), 전기차 충전, 에너지효율화, 수소충전, 연료전지 등 모든 분산자원을 아우르는 올인원 에너지 컨설팅을 통해 울산시와 기업들의 '2050 탄소중립' 목표달성 지원을 골자로 한다.


울산시가 주관하며 ㈜그리드위즈, 에스케이(SK)가스, 에스케이디앤디(SKD&D), ㈜젬스, 한국과학정보기술연구원, 울산대학교 등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시행된다.


주요 사업 내용은 소규모 발전시설의 데이터를 종합해 통합 관리하고 연계서비스를 제공하며 실시간 데이터 분석을 통한 운영기술 개발에 나선다.


또한, 산업체에 설치된 모든 분산자원을 아우르는 일체형(All-in-One) 에너지 컨설팅을 지원해 울산시의 ‘2050 탄소중립’ 목표달성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이밖에 다양한 분산자원 데이터의 유기적 융합으로 분산자원 연계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브이피피(VPP) 플랫폼을 구축하고 산업체의 저탄소 에너지 전환은 물론 아르이(RE)100 참여 등 빠르게 변화하는 전력시장에 선제적인 대응으로 신규 비즈니스 기회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사업비는 총 64억 원으로 국비와 시비가 50%, 민간 50%로 구성되며 우선 올해에는 약 7억 5,000만 원이 투입된다.


이와 별도로 ㈜그리드위즈, 에스케이(SK)가스, 에스케이디앤디(SKD&D), ㈜젬스 등 컨소시엄 참여회사에서 태양광 1MW, 연료전지 1.5MW 등 100억 원 정도의 사업비를 투자 할 계획에 있다.


울산시는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분산자원 실시간 운영현황 등 최적 분산자원 모니터링 제공 및 공유로 에너지 사용자 패턴, 기후상황 등을 통한 발전량 예측은 물론 에너지신산업 기반 고도화 및 신규 에너지 시장 참여기반 마련해 연간 약 69억 3,000만 원 시장 창출과 온실가스 5,144톤 감축, 일자리 214명 창출 등을 기대하고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실현 추진전략’ 발표 이후 탄소중립을 추진하고자 하는 산업체들의 기술적 고민이 많았다.”며 “이 사업이 국내 최대 산업도시인 울산의 다양한 산업체에 탄소중립 솔루션을 제공하고, 지역내 흩어진 분산자원을 연계 운영해 에너지신산업 가능성을 도출하는 점에서 큰 의미 있다.”라고 밝혔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기도의회 최만식 의원, “경기도 공공체육시설, 시·군간 공유해야”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최만식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남1)이 경기도 공공체육시설을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선수들에게만 개방하는 것을 지적하며, 경기도 공공체육시설은 시·군간 공유되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라 현재 수도권 내의 공공체육시설이 직장경기부 및 학생선수들에게 개방되어 있으나, 일부 시·군에서는 코로나19 상황 대응 등을 이유로 도내 타 시·군 거주자에 대해 시설개방을 제한하고 있다. 현재 경기도내 공공체육시설은 1,882개소이다. 이 중 주요 희소 체육시설로는 빙상장, 컬링장, 하키장, 사이클경기장, 양궁장, 조정카누장, 요트장 등 21개 시설이 있다. 희소 체육시설(21개소)에 대한 현황을 파악한 결과, 의정부에 있는 컬링장, 사이클경기장 2개소는 타 시·군 선수들에게 개방되어 있으나, 빙상장, 하키장, 양궁장, 조정카누장, 요트장 등 14개소가 있는 지자체에서는 타 시·군 선수들에게 전혀 개방하고 있지 않다. 최만식 위원장은 “공공체육시설의 한정된 자원의 효율적 이용 및 전수선수의 경기력 유지, 학생선수의 훈련을 위해 타 시·군 전문선수에 한해서 시설을

경제

더보기
농촌진흥청, 농업기계 안전장치 부착 확인 조사 실시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농촌진흥청과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농업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난 4월부터 2개월 동안 ‘농업기계 안전장치 부착 확인 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농업기계 안전장치 부착 확인 조사는 농업기계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안전관리대상 농업기계(트랙터 등 6기종)에 대해 관련 법령에 따라 2013년부터 해마다 실시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전국의 모든 임대 사업소에 안전장치 부적합 사례집을 사전에 제작·배포했으며, 자가진단 지침을 통해 자율적인 점검활동이 가능하도록 추진했다. 아울러 임대 사업소 전문가를 대상으로 농업기계의 디지털정보 수집 장치 장착 수요 등 관련 조사를 병행해 시․군단위에서도 디지털농업 확산을 위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했다. 올해 조사는 전국 14개 시·군의 농기계 임대 사업소가 보유하고 있는 농업기계를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안전장치의 제거·파손 여부를 집중 점검했다. 조사결과, △퇴비 살포기 45건 △농업용 트랙터 22건 △스피드스프레이어 5건 △콤바인 2건 △농업용 동력운반차 2건의 안전장치 위반사항이 확인됐다. 주요 위반내용은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