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7 (월)

  • 구름조금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24.2℃
  • 흐림서울 20.2℃
  • 맑음대전 18.3℃
  • 맑음대구 20.8℃
  • 맑음울산 21.8℃
  • 박무광주 18.2℃
  • 맑음부산 20.6℃
  • 구름조금고창 18.1℃
  • 맑음제주 20.5℃
  • 구름많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5.1℃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9.3℃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예천군, 컨셉이 있는 신도시, 살기 좋은 신도시 건설

김학동 예천군수, “주민 의사와 불편 사항 개선된 2단계 계획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예천군과 도청이전신도시건설위원 중 예천을 대표하는 3명 위원들은 지난 4일 오후 2시 도청 회의실에서 개최된 ‘신도시 건설 2단계 계획안 변경 설명회’에 참석해 “2단계 계획에는 반드시 신도시 주민 불편사항이 반영된 신도시 건설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하게 주문했다.


이 자리는 이철우 지사, 김형동 국회의원, 김학동 예천군수, 권영세 안동시장, 경상북도개발공사장, 도청이전신도시건설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도시 추진현황 보고와 핵심내용인 ‘신도시건설 2단계 변경계획안’ 설명 후 다양한 건의가 이어졌다.


먼저 김학동 군수는 “컨셉이 있는 신도시 건설, 주민의 의사와 불편 사항이 개선된 2단계 계획 수립과 예천지역에 중학교 반드시 신설” 등을 주장했다.


경도대 황의현 위원은 “전문분야인 환경과 관련 선도지구에 고층 아파트가 들어서면 인근 환경에너지타운에서 발생되는 배출물의 영향 고려, 신도시 주민들이 원하는 중학교 신설”을 건의했다.


예천군체육회장 이철우 위원은 “종합운동장 부지 유지, 민간에서 운영하고 있는 골프연습장 신설 재검토, 1단계건설 실패사례 2단계 개선, 중학교 신설, 터미널 건설 검토”를 제시했다.


이어서 신도시가 지역구인 안희영 위원은 “보고된 계획안대로 중학교가 신설되면 주민들의 불편이 너무 크다.”며 “가까운 예천지역에 중학교 신설은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전문가로서 참석한 많은 건설위원들은 컨셉 있는 신도시, 미래를 바라보는 신도시, 주민 불편사항을 반영한 신도시 건설 등을 말했고 마지막으로 이철우 지사는 예천지역 중학교 신설 검토와 함께 오늘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충분한 검토하여 향후 위원회에서 심의를 하도록 지시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국가정보원의 새 원훈, ‘국가와 국민을 위한 한없는 충성과 헌신’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취임 후 두 번째로 국가정보원을 방문해 ‘국가정보원 개혁성과 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방문은 국정원법 개정을 통해 국정원 개혁이 제도적으로 완성된 것과 국정원 창설 60주년을 맞아 국가와 국민의 정보기관으로 새롭게 탄생하는 역사적 의미를 환기하기 위한 것이었다. 문 대통령은 국정원 개혁성과를 보고받은 뒤 “2018년 7월 이곳에서 결코 국정원을 정치적으로 이용하지 않겠고, 정권에 충성할 것을 요구하지 않을 것이며, 정치적 중립성을 확실하게 보장하겠다고 약속했다”며 “나도, 여러분도 그 약속을 지켰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제 국정원이 다시 과거로 돌아가는 일은 없을 것이다”라며 “개혁의 주체가 된 국정원 직원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정부의 강력한 의지가 이룬 소중한 결실이자, 국정원 역사에 길이 남을 찬란한 이정표가 아닐 수 없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미래의 전장인 사이버·우주 공간에서의 정보활동은 더 강한 안보를 넘어 대한민국을 선도국가로 앞당겨줄 것”이라며 “국정원만이 할 수 있고, 더 잘할 수 있는 새로운 영역에서 마음껏 역량을 발휘해주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에 박지원 국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