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3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9℃
  • 흐림강릉 13.8℃
  • 구름조금서울 18.3℃
  • 구름많음대전 19.4℃
  • 흐림대구 15.4℃
  • 흐림울산 15.3℃
  • 흐림광주 18.2℃
  • 흐림부산 17.4℃
  • 흐림고창 16.1℃
  • 제주 17.9℃
  • 구름조금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3℃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울산 지역뉴스

울산시, 중앙아시아로 북방협력 확대

13일 주한카자흐스탄 대사 방문

URL복사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울산시는 5월 13일 오전 11시 경제부시장실에서 조원경 울산시 경제부시장과 바킷 듀쎈바예프 주한카자흐스탄 대사가 면담을 갖고 지자체 외교와 경제협력 등 다양한 교류 방안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이번 면담에는 전경술 울산시 미래성장기반국장과 아얀 카샨바예프 주부산카자흐스탄총영사, 이상훈 주울산(영남권)카자흐스탄명예영사 등 관계자도 배석한다.


울산시는 면담을 통해 그간 러시아 중심으로 추진되던 북방교류를 중앙아시아까지 확대할 기반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날 주한카자흐스탄 대사의 울산시청 방문은 5월 13일 개최되는 주울산(영남)명예영사관(울산시 남구 옥동 소재) 개관식 참석과 겸해 마련됐다.


13일 개관하는 주울산카자흐스탄명예영사관은 울산, 대구, 경북, 경남 지역의 카자흐스탄 재외국민 보호, 통상·예술·과학 분야 교류의 촉진을 주요업무로 수행하게 된다.


한편 카자흐스탄은 세계 9위의 면적과 1,900만 명의 인구를 보유한 중앙아 5개국 중 경제규모 1위(2019년 GDP $1,917억) 국가로 주요산업은 석유·가스 관련 에너지산업이며 우라늄, 크롬, 철광석 등 광물자원도 풍부하게 보유하고 있는 자원 부국이다.


우리나라와 카자흐스탄은 올해 수교 30주년을 맞이했으며 현재 울산 에는 150여 명의 카자흐스탄 교민이 거주 중이다.


특히 울산시는 지난 2010년부터 카자흐스탄 카라간다주와 우호협력도시 관계를 맺고 있다.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경북도 수출용 고품질 딸기 신품종, 농가 보급 확대 나서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경북농업기술원은 13일 성주참외과채류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한 신품종 딸기 ‘알타킹’, ‘싼타’2품종의 빠른 보급을 위해 딸기육묘 전문업체와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 통상실시권을 계약하는 업체는 지역 딸기육묘전문업체인 감로딸기영농조합법인 등 5개 업체로 이번 계약을 통해 3년간‘알타킹’78만주, ‘싼타’ 8만주를 농가에 공급하게 된다. 이번에 계약하는 딸기 신품종 ‘알타킹’은 과일이 크고 당도와 경도가 높아 수출용 프리미엄 딸기로 동남아시아지역에서 각광받고 있는 품종이다. 또‘싼타’는 국내 재배품종 중 수확시기가 가장 빠르며, 국내 딸기품종 중 중국에서 최초로 로얄티를 받은 품종이다. 감천감로딸기영농조합법인, 경성육묘장 2개 업체는 2019년도에 계약해 3년 만료 후 품종에 대한 호응이 좋아 재계약을 진행했다. 지자체로는 최초로 의성군농업기술센터와 계약을 맺고 의성군이웃사촌시범마을 청년농업인에게 수출용 품종인 ‘알타킹’의 우량묘를 공급한다. 이번 추가 계약을 통해 농가에서는 다양한 업체에서 손쉽게 우량묘를 구입할 수 있게 됐다. 지난 4월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의 지원을 통해 생산자와 수출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