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8 (화)

  • 흐림동두천 21.3℃
  • 구름많음강릉 21.7℃
  • 흐림서울 24.6℃
  • 구름조금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4.9℃
  • 구름조금울산 22.9℃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5.7℃
  • 구름조금강화 19.9℃
  • 맑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4.2℃
  • 구름조금강진군 23.4℃
  • 구름조금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경제

가로채널, ‘가로채널-다다익설’ 김종민, 난 늘 결혼을 꿈꾼다! 귀여운 결혼 로망 무엇?...

URL복사

SBS ‘가로채!널’의 ‘다다익설’ 김종민, 전범선이 화끈한(?) 결혼식 로망을 공개한다.

9일 방송되는 SBS ‘가로채!널’(이하 ‘가로채널’)의 ‘다다익설’에서는 결혼을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펼친다.

자칭 ‘결혼을 꿈꾸는 남자’ 김종민은 평소 그려왔던 결혼에 대한 로망을 구체적으로 밝혔다. 김종민은 ‘결혼’ 하면 떠오르는 장면이 사랑하는 연인과 수영장에 가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유람선에서의 낭만 프러포즈와 몰디브 신혼여행 계획을 수줍게 고백했다. 이에 멤버들은 김종민의 수영장 취향(?)을 집요하게 추궁하며 “혹시 지금 수영하는 여자와 교제하고 있는 거 아니냐”고 의심해 김종민을 당황하게 했다.

그런가 하면 남다른 이력의 소유자인 전범선은 록 밴드 보컬다운 결혼식 로망을 고백해 멤버들의 원성(?)을 샀다. 그의 로망은 결혼식을 록 페스티벌 형태로 3일 동안 진행하는 것은 물론 음식은 100% 채식 식단으로 하는 것이라는 것. 또한 전범선은 고정관념을 탈피한 파격적인 프러포즈 취향을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역사학자 심용환은 잊지 못할 자신의 결혼식 축가에 대해 털어놓았다. 경건하게 진행된 교회 예식에서 신명나게 울려 퍼졌던 ‘이것’ 때문에 한순간에 축제로 변했다고. 과연 ‘이것’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결혼식의 희로애락’이라는 주제로 거침없는 입담을 뽐낸 멤버들의 모습은 9일 밤 11시 10분 ‘가로채널-다다익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세종시의회 채평석 의원, “FTA 폐업지원사업을 통해 충광농원 악취 갈등 문제 해소해야”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채평석 의원은 8일 세종시 농업정책보좌관 소관 2021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충광농원 운영 지원 예산의 필요성에 대해 집중 추궁하고 축산 악취로 인한 주민 간 갈등을 해소할 수 있는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요구했다. 지난 1970년부터 충광농원을 한센인 집단촌으로 조성해 축산업을 중심으로 생계유지를 위한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하지만 당초 지원 취지와 달리 현재 충광농원을 구성하고 있는 55세대 95명 가운데 한센인은 34명에 불과하다는 지적이다. 특히 지속적인 축산 악취 저감 사업에도 부강면 주민들과 충광농원 간의 갈등이 잔존해 있는 상황에서 근본적인 해결 방안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왔다. 채 의원은 “충광농원 운영에 매년 지속적으로 몇 십 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가치가 있는지 검토해 주길 바란다”며 “인근 주민들의 지속적인 민원 발생으로 충광농원 주민들이 겪고 있는 애로사항을 고려해 조속히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실제로 충광농원의 22개 소농가 중 16개 농가에서 AI, 아프리카 돼지열병, 구제역 등으로 불가피한 가축 살처분로 인한 박탈감도 적지 않지만 주민들의 지속적인 민원 제기로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