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9 (토)

  • 맑음동두천 26.9℃
  • 구름조금강릉 25.0℃
  • 맑음서울 27.1℃
  • 구름조금대전 28.6℃
  • 맑음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6.5℃
  • 맑음광주 28.9℃
  • 구름조금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6.7℃
  • 구름조금제주 25.1℃
  • 맑음강화 23.6℃
  • 맑음보은 27.7℃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7.9℃
  • 구름많음경주시 28.3℃
  • 맑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경제

골목식당, 이런 분노는 처음, 백종원 여긴 출연 시키면 안 돼 폭발

URL복사

지난 8일 방송되었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지역경제 살리기 프로젝트 세 번째 지역인 전남 여수 청년몰 ‘꿈뜨락몰’ 편이 방송되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14번째 골목은 여수 중앙시장에 위치한 청년몰 ‘꿈뜨락몰’로 오픈한 지 9개월째지만, 현재는 폐업하는 가게가 속출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백종원은 최근 진행된 첫 녹화에서 꿈뜨락몰을 살리기 위해 기존과는 다른 방식으로 사장님들 몰래 가게를 기습 방문했다.

백종원이 방문한 꿈뜨락몰의 첫 번째 가게는 다코야키집이다. 겉보기에는 깨끗했지만 구석구석 점검할수록 위생은 총체적 난국이었다. 지저분한 흔적들에 보다 못한 백종원은 냉장고 문을 열기조차 두려워했다.

이어 백종원은 버거집 주방 점검에 나섰다. 버거집 사장님은 평소 손님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냉장고 안에 식재료를 가득 채워놓아 백종원은 물론 MC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특히, 사장님은 모든 재료의 원가에 집착하는 독특한 모습을 보였는데, 사장님이 원가를 외울 수밖에 없었던 눈물 어린 사연은 방송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백종원이 찾은 가게는 꼬치집이었다. 가게를 둘러보던 백종원은 촬영에 대비해 겉핥기식 청소를 한 것을 단숨에 눈치채고, 더 꼼꼼하게 주방을 살피기 시작했다. 급기야 쓰레기통을 뒤져보기까지 한 백종원은 꼬치집에 “여긴 출연시키면 안 돼!”라고 외쳤다. 역대급 분노를 표출한 백종원을 지켜보던 정인선은 놀란 나머지 “못 보겠다”라며 고개를 돌리기까지 했다.

첫 가게 점검부터 순탄치 않았던 여수 꿈뜨락몰 사장님들의 정체는 지난 8일 11시 10분에 방송되었던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울산지역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새만금개발청 집중호우 대비 새만금 현장 점검 강화
 [ 울산1뉴스 관리자 기자 ] 새만금개발청은 다가올 장마철 집중호우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6월 21일부터 30일까지 새만금 사업지역 내 주요 건설 현장 안전점검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남북도로, 국립새만금간척박물관, 육상태양광사업 등 12개 현장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익산국토관리청, 안전보건공단 등 관계기관과 품질·시공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을 통해 전문적이고 실효성 있는 점검을 추진할 계획이다. 중점점검 사항은 우기 대비 안전관리계획 수립 여부, 수방 자재·장비 확보와 관리상태 등이며, 코로나 19 방역과 비산먼지 저감 대책 이행상황에 대해서도 점검한다. 또한, 점검 사항 중 시급히 조치가 필요한 사항은 현지에서 바로 잡도록 하고, 현지에서 즉시 조치가 불가능한 사항은 장마철이 시작되기 전까지 신속하게 조치되도록 관리할 계획이다. 새만금개발청 박종민 사업총괄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기상이변에 따른 국지성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하겠다.”라면서, “또한, 부실시공을 방지하고 안전사고 발생에 취약한 부분을 사전 점검함으로써 집중호우에도 사업이 안전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포토이슈